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작년 4분기 임금 일자리 29.3만개 늘어… 20·40대 일자리는 감소

기사승인 24-05-22 09:46

공유
default_news_ad1

일자리 증가 폭 7개 분기 연속 ↓

60대 일자리 24.9만개 늘어…20대 9.7만개·40대 2.4만개↓


지난해 4분기 임금 근로 일자리가 전년 동기 대비 29만 3000개 늘어났다. 7개 분기 연속 감소했으며 20대 이하 일자리는 10만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통계청이 발표한 '2023년 4분기(11월 기준) 임금근로 일자리동향'을 보면 지난해 4분기 전체 임금근로 일자리는 2074만 9000개로 전년 동기 대비 29만 3000개 증가했다. 지난해 3분기(34만개 증가)에 비해 증가 폭이 축소된 것인데, 이는 7분기 연속 둔화 기록이다.

60대 이상의 일자리가 24만9000개 늘었으며 50대와 30대도 각각 11만3000개, 5만2000개 늘었다. 
 
 
 
  
반면 20대 이하는 9만7000개 줄었고, 40대도 2만4000개 줄었다. 인구 감소와 경력직 우선 채용 경향 등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20대 이하의 경우 2022년 4분기부터 5분기 연속 마이너스 행진이 이어지고 있다. 40대 일자리도 작년 3분기 4000개 줄면서 4년 만에 감소세로 돌아섰으며 감소 폭을 키우고 있다.

산업별 임금 근로직 구성을 보면 보건·사회복지 분야 일자리가 전년 동기 대비 10만 7000개 늘며 타 산업 대비 압도적인 증가 폭을 기록했다. 이외 △숙박·음식(3만 9000개) △운수창고(3만 8000개) △제조업(3만 6000개) △전문과학기술(3만 3000개) 등 순이었다. 반면 건설 경기 침체에 따라 건설업과 부동산업 일자리는 각각 전년 동기 대비 1만 4000개, 8000개 줄었다. 교육 분야 일자리도 같은 기간 1만 4000개 사라졌다.

정영훈 기자 banquest@hanmail.net

<저작권자 경제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